독자엽서
독자마당 메뉴


글 제 목 <현대일본의 역사 1> 오타 및 비문장 수정
작 성 자 장윤선   
작 성 일 2015-04-14 12:26
조 회 수 1975

안녕하세요. 이번에 이산의 책을 읽게 된 사람입니다.
좋은 내용의 책 잘 읽고 있어요. 국어선생인데, 주제넘은 것 같지만 오타와 비문장이 눈에 띄여 조금 도움이 될까 해서 수정된 내용을 올려볼까 합니다.


1. 26쪽. 소제목 '정지체도'부분. 제목 아래 3번째 줄. 불필요한 단어 삭제

"일본의 천황가는 일본의 천황제는"

- "천황제는"을 삭제.

2. 34 가장 아랫줄- 35쪽 첫 줄 문장. 중복단어 삭제.

"아무도 가까운 장래에 사회, 경제, 정치체제, 문화가 혁명적 변환을 경험하리라고는 아무도 예상하지 못했다."

-뒤의 아무도 삭제 필요합니다.

3.89쪽 위에서 5번째 줄.띄어쓰기.

~ 설명했다한편,

-마침표가 없고 띄어쓰기 필요.

4.194쪽. 위에서 8번째 줄. 어미사용 오류.

"일단 신정부의 방침에 환멸을 느낀다는지~~"

-일단 신정부의 방침에 환멸을 느낀다든지~~

5.218쪽. 맨 아랫줄. 오타.

"서로 치고 박고 싸우지 ~"

-치고 받고 싸우지~~

6. 269 두번째 문단 첫 줄.비문장.

"제국주의는 무엇보다 거액의 비용이 있어야 하기 때문에 국내정치를 규정했다."

-규정했다 앞에 어떻게, 무엇으로 규정했다는 말이 들어가야 확실한 문장이 되겠습니다. 아니면 규정했다는 서술어를 바꾸어서 "강력히 규제했다."정도로 바꾸어야 될 것 같습니다.

7. 280 쪽 밑에서 4번째 줄.고유명사 통일.

"카쓰라"라는 이름이 다른 곳에서는 모두 "가쓰라"라고 되어 있습니다. 통일성이 필요하겠습니다.

8.295쪽 첫 단락 다섯번째 줄의 문장.비문장.

"제1차 세계대전 무렵에는,일본인을 국가와 연결시키는 다수의 끈이 정착했다."

-영어번역투의 문장인데요. 우리말화 했을 때는 누가 연결시켰는지, 주체가 분명한 사동문이 되어야 하는데 그렇지가 못합니다. 그리고 뒷부분의 "다수의 끈이 정착했다"도 "끈"이라는 사물이 "정착"하게 되었다는 의미가 되어 물주구문이 어색한 우리말의 문장에 맞지 않습니다. 수정해 보면

"제1차 세계대전 무렵에는, 일본인들과 국가를 연결하는 다수의 끈들이 고착되었다."라고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고착되었다 앞에 부사어가 하나 들어가면 더 매끄럽겠습니다만...)

9.296쪽 첫 단락 3번째 줄. 필수성분 추가 필요.

"이들 조직과 단체는 일본다움에 대한 정통적인 관념.사고방식이라는 것을 명확히 내세우면서 보급했다."

-보급했다 앞에 목적어가 들어가야 완전한 문장이 됩니다. "~을 보급했다."

10. 310쪽 첫 단락 아래서 5번째 줄. 비문장.

"겨울추위가 살갗을 아렸다."

-"겨울추위에 살갗이 아렸다."

11.312쪽. 맨 위에서 6번째 줄. 띄어쓰기.

"어린 마음에이것은 ~~"

12.312쪽 첫 단락 6번째 줄. 조사사용 오류

"~을 때는 치료비를 대주는 것은 지주로서 당연히~~"

_~을 때는 치료비를 대주는 것이 지주로서 당연히 ~~

13.312쪽 7번째 줄. 잘못된 단어 사용.

"~그런 보살핌을 받고 있다는 생각이 있었기 때문이야말로~~"

-그런 보살핌을 받고 있다는 생각이 있었기 때문에

14.313쪽 위에서 4번째 줄. 오타

"기획"이 아니라 "기회"

15. 313쪽 첫 단락의 바로 윗줄 인용조사 오류.

~다"고

-직접 인용은 "라고"가 맞습니다.

16.314쪽 각주 13번 바로 윗줄, 관형격 조사 삽입필요.

"~소작농이 요구 일부분이라도"

-소작농이 요구의 일부분이라도

혹은

-소작농의 요구가 일부분이라도 달성된 쟁의는~~


확실한 오류가 있는 부분은 더 올리겠습니다만, 혹시 다 수정하셨다면 더 이상 올리지 않겠습니다.
FROM 39.119.33.6
편집장 꼼꼼하게 읽어주시고 고쳐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틀린 부분이나 오타를 더 지적해주시면 다음 인쇄할 때 고치도록 하겠습니다. 거듭 감사드립니다. 2015-04-15 [-] M
COMMENT NAME   
Copyright ⓒ 1999-2015 도서출판 이산 서울시 중구 필동로8가길 10 T.02)334-2847